여러분들은 여름과 겨울에 대해서 잘 알고 있습니다. 두 계절 모두 성격이 분명합니다. 봄과 가을은 환절기로 필요로 하는 장비의 종류가 같습니다. 또, 공항 계절이라는 것은 달력에는 없지만, 여행의 매니어들이 자주 가는 곳이므로 고려하여야 합니다. 마지막 계절은 오토캠핑으로, 특별한 계획 없이도 떠날 수 있는 것입니다.

각각의 경우에 필요한 장비들을 살펴봅니다.

1. 여름: 더 적을수록 더 좋다

여름은 배낭을 꾸리기에 가장 쉬운 계절입니다. 기온은 낮지 않고, 날은 더 길어지며, 날씨는 변덕스럽지 않습니다. 변수가 많지 않아 배낭을 가볍게 꾸릴 수 있으며, 적은 위험부담으로, 좀 더 멀리, 좀 더 많은 곳을 갈 수 있습니다.
여름 동안에는 야영에 다운 슬리핑 백 대신에 산행용 블랑켓와 가장 가벼운 매트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오후와 좀 더 길어진 저녁시간을 보내기 위하여, 간단한 의자도 필요합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해먹도 필요합니다.

2. 겨울: 동상도 가능하여 보온이 중요

겨울은 영하의 기온 때문에 쉽지 않을 수 있습니다. 또한 내리는 눈 때문에, 까다로운 길 찾기, 수분의 공급 그리고 부상의 위험까지도 고려하여야 합니다. 동계 야영에 대한 최상의 팁은, 천천히, 그리고 꾸준히입니다. 몸은 따뜻해야 하지만 과열을 금물입니다. 일정한 시간을 두고 간식을 먹어줘야 합니다. 여행의 준비, 여행 도중 또는 텐트 설치에 있어서, 절차를 무시하면 문제가 야기될 수 있기 때문에, 절대로 안 됩니다. 안전이나 전체 그룹의 기술능력과 관련된 사항은, 서두르지 말도록 하며, 개인적인 판단에 따라 결정할 때는 실용적으로 해야합니다.

https://www.thermarest.com/blog/wp-content/uploads/2019/01/snow-camping-1.jpg

동계 산행에서, 체열은 공기 중으로보다는 지면으로 대부분 빼앗기기 때문에, 4 계절용 슬리핑 백과 보온력이 좋은 매트리스가 필수입니다.

3. 환절기: 다양성은 인생의 향신료이며- 가장 많은 것을 배울 수 있는 시기입니다.

봄과 가을은 대부분의 사람들이 좋아하는 계절입니다. 날씨는 예측 불가능하고, 산길은 대개 비어 있고, 벌레들은 사라졌으며, 격렬한 신체활동을 하던 기간에 대한 이야기는 풍부하게 들을 수 있습니다. 불확실성의 계절입니다. 때로는 운이 좋아 따뜻한 계절의 날씨를 만날 수도 있고, 어떤 경우에는 얼어붙은 빗물을 맞게도 됩니다. 가끔은 첫눈, 서리 또는 우박 속에서 잠이 깨기도 하고, 한밤중에 거친 폭풍우를 만날 수도 있습니다. 이 때문에 계획을 새우고 장비를 꾸리는데 좀 더 복잡해질 수 있습니다.

https://www.thermarest.com/blog/wp-content/uploads/2019/01/lance-camping-1.jpg

20F (-6.6C) 등급의 다운 슬리핑 백이 최상의 선택이 되는 경우도 있어, 배낭에 부피는 과도하게 차지하지는 않으면서 추운 밤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게 됩니다. 텐트 안에 빠르게 들어가서 따뜻하기를 바랄 때는, 신속하게 부풀릴 수 있는 매트도 도움이 됩니다. 좀 더 편안한 밤을 보내려면 에어필로우를 권합니다.

4. 공항: 시간 나는 데로, 어느 곳에서나 몇 시간 잠을 자다.

4 계절 이외에, 공항, 버스 정거장, 여행 중인 기차, 저렴한 호스텔, 친구의 긴 의자, 버스 휴게소, 산악 활동 시작 시즌의 산길 초입 등에서의 낮잠은 모험가들에게 중요한 것입니다. 우리는 계획 없이도 떠날 수 있으며, 안락함이 그렇게 중요한 문제는 아닙니다. 두 지점을 이동하는 중의 두 시간의 낮잠, 공항에서의 계획에 없는 밤, 그런 경우에 맞는 장비가 필요합니다. 칫솔이나 장소 물색의 요령 이외에, 좀 더 잠을 몇 시간 더 잘 수 있는 방법을 알려드립니다. 성능이 좋은, 몇 초면 준비가 끝나는 밀폐기포 매트리스가 열쇠입니다. 깔고, 부드러운 블랑켓을 덮은 후, 편안한 목 베개를 추가하면 끝입니다.

https://www.thermarest.com/blog/wp-content/uploads/2019/01/airport-camping-1.jpg

5. 오토 캠핑: 약간 럭셔리하게 즐기기

오토캠핑은 따로 시즌이 있는 것이 아닌 일년 12달 즐길 수 있습니다. 모든 필요 장비는 트렁크나 차 안의 다른 곳에 보관하여, 아무 때라도 떠날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이러한 항시 패킹 전략은 계획에 대한 스트레스를 상당 부분 날려버립니다. 일이 끝나면 아무 때라도 떠날 수 있으며, 아주 편안하게 지낼 수 있습니다. 오토 캠핑 장비는 안락함만을 고려하여, 크기나 무게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이 장비들의 대부분은 근교용이며, 다루기가 편한 것들입니다.

https://www.thermarest.com/blog/wp-content/uploads/2019/01/car-camping-1.jpg

2 인용 슬리핑 백이나 2 인용 블랑켓으로 시작합니다. 가장 두꺼운 매트와 커플용 베개도 던져 넣습니다. 아직도 여유가 있다고요? 접히는 의자 한 쌍을 준비합니다. 인원이 많다면 커다란 텐트도 준비합니다.